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복지관안내 함께하는 복지, 나누는 기쁨, 내일의 희망! 전라북도장애인복지관

설립목적ㆍ배경

설립목적/배경
전라북도장애인복지관은 장애인에 대하여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재활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복지센터로서 장애인이 사회의 한 일원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복지이념을 구현하고자 설립되었습니다.
설립목적
전라북도장애인복지관은 장애인에 대하여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재활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복지센터로서 상담/치료/교육/직업훈련/재가복지사업 등을 통하여 장애인들의 재활자립기반을 조성하고 장애인이 사회의 한 일원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복지이념을 구현하고자 설립되었습니다.
설립배경

1980년 UN이 정한 장애인의 해를 기점으로 우리나라 장애인복지사업이 전환기를 맞이하여 국가복지정책의 일환으로 1982년서울장애인복지관이 처음 실시·운영되었으며, 그 후 전국 광역시·도에 1개소 이상 설치하도록 방침을 세워 전라북도에서도장애인복지관 건립을 계획하게 되었다.

1986년 전라북도는 장애인복지관 건축비를 중앙으로부터 확보하게 되지만, 건립 부지를 출연해 줄 독지가를 찾지 못해국가보조금을 반납할 위기에 놓인다. 이러한 위기 상황에서 사회복지법인 동암 양복규 대표이사가 선뜻 개인 사유지 6,147평을 전라북도에 기부하면서 복지관 건립이 이루어지게 된다.

처음 복지관 설립 계획이 나올 당시만해도 복지에 대한 사회인식이 좋지 않아 건립을 반대하는 주변의 잡음이 많았었다.

하지만 이러한 어려움을 극복하고 장애인들의 재활기회와 복지 증진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기관이라는 인식 하에 전라북도와양복규 대표이사의 장애인복지를 향한 걸음이 시작되었고, 이러한 노력의 결과 설립된 기관이 바로 ‘전라북도장애인복지관’이다.